2020.07.04 (토)

  • 맑음속초22.7℃
  • 맑음24.6℃
  • 맑음철원24.2℃
  • 맑음동두천24.4℃
  • 맑음파주23.9℃
  • 맑음대관령18.6℃
  • 구름많음백령도22.3℃
  • 맑음북강릉22.2℃
  • 맑음강릉23.3℃
  • 구름많음동해20.5℃
  • 맑음서울25.0℃
  • 박무인천23.1℃
  • 맑음원주23.3℃
  • 박무울릉도18.8℃
  • 구름많음수원23.7℃
  • 맑음영월22.5℃
  • 구름조금충주22.4℃
  • 흐림서산22.4℃
  • 구름많음울진21.8℃
  • 흐림청주21.9℃
  • 흐림대전20.7℃
  • 흐림추풍령19.7℃
  • 흐림안동21.0℃
  • 흐림상주21.7℃
  • 구름많음포항21.3℃
  • 흐림군산20.6℃
  • 흐림대구21.4℃
  • 흐림전주19.6℃
  • 흐림울산21.3℃
  • 흐림창원23.4℃
  • 흐림광주21.5℃
  • 구름많음부산23.6℃
  • 구름많음통영23.3℃
  • 흐림목포20.3℃
  • 흐림여수21.8℃
  • 흐림흑산도20.5℃
  • 흐림완도21.6℃
  • 흐림고창20.8℃
  • 흐림순천20.3℃
  • 흐림홍성(예)22.2℃
  • 흐림제주21.2℃
  • 흐림고산20.8℃
  • 흐림성산21.2℃
  • 흐림서귀포22.2℃
  • 흐림진주22.2℃
  • 구름조금강화24.0℃
  • 맑음양평23.0℃
  • 구름많음이천23.2℃
  • 맑음인제23.6℃
  • 맑음홍천23.1℃
  • 구름많음태백18.3℃
  • 구름많음정선군22.7℃
  • 맑음제천21.8℃
  • 흐림보은21.5℃
  • 흐림천안20.9℃
  • 흐림보령21.2℃
  • 흐림부여20.7℃
  • 흐림금산18.6℃
  • 흐림21.1℃
  • 흐림부안20.3℃
  • 흐림임실18.9℃
  • 흐림정읍19.5℃
  • 흐림남원19.5℃
  • 흐림장수17.5℃
  • 흐림고창군20.5℃
  • 흐림영광군20.8℃
  • 흐림김해시23.2℃
  • 흐림순창군20.1℃
  • 흐림북창원23.2℃
  • 구름많음양산시23.0℃
  • 흐림보성군22.0℃
  • 흐림강진군21.9℃
  • 흐림장흥21.4℃
  • 흐림해남21.0℃
  • 흐림고흥21.5℃
  • 구름많음의령군24.2℃
  • 흐림함양군20.1℃
  • 흐림광양시22.6℃
  • 흐림진도군19.5℃
  • 구름조금봉화21.0℃
  • 구름조금영주22.4℃
  • 흐림문경20.7℃
  • 흐림청송군21.0℃
  • 흐림영덕19.8℃
  • 흐림의성21.0℃
  • 흐림구미21.0℃
  • 흐림영천20.8℃
  • 흐림경주시19.9℃
  • 흐림거창19.4℃
  • 흐림합천21.2℃
  • 구름많음밀양21.7℃
  • 흐림산청21.1℃
  • 구름많음거제22.6℃
  • 구름많음남해22.0℃
충남도, 1분기 168개 기업 4814억 유치...천안 69곳으로 가장 많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충남도, 1분기 168개 기업 4814억 유치...천안 69곳으로 가장 많아

전년 동기 대비 유치 기업 9개 감소 그쳐...투자금은 309억 증가

[논산일보] 충남도가 코로나19 영향으로 경기가 침체된 상황에서도 1분기 168개 기업을 유치하며 꾸준한 성과를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도에 따르면 월별 유치 기업은 1월 57개, 2월 58개, 지난달 53개이며, 이 중 수도권 이전 기업은 5개다.
 
1분기 유치 기업 가운데 대원엔비폴은 아산에 새롭게 난연단열자재 생산 공장을 건설했고, 샌드위치판넬업체인 에이치피코리아는 예산 신소재산업단지에 새 둥지를 틀었다.
 
또 OLED소재업체인 덕산네오룩스는 아산에 개별 입지했고, 자동차 부품 업체인 한진오토모티브는 홍성 농공단지에, 반도체웨이퍼업체인 제이쓰리는 천안 제5산업단지에 각각 터를 잡았다.
 
올해 유치한 기업들이 투자한 금액은 총 4814억 원으로 집계됐으며, 신규 고용 인원은 1893명, 부지 면적은 125만 617㎡이다.
 
시군별로는 천안이 69개로 가장 많고, 아산 37개, 금산 21개, 당진 12개, 예산이 8개로 뒤를 이었다.
 
업종별로는 조립금속·기계 48개, 전기전자통신 23개, 식품 20개, 비금속 18개, 자동차부품과 석유화학 각각 13개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1분기 유치 기업은 특히 지난해 같은 기간 177개에 비해 9개가 감소한 규모로,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선방’했다는 분석이다.
 
유치 금액은 지난해 4505억 원에서 4814억 원으로 오히려 309억 원 증가했다.
 
도 관계자는 “코로나19에 따라 3월에 유치한 기업이 전달에 비해 8.6% 줄고, 고용은 5.3% 감소, 투자 금액은 18.6% 감소하긴 했으나, 경기 침체 상황을 감안하면 대체로 양호한 성적을 거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며 “이는 충남의 우수한 투자 여건에 도의 맞춤형 기업유치 전략이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또 “4월 기업유치 실적이 집계되지 않았고, 코로나19 영향이 여전한 상황에서 장담하기는 곤란하지만, 이달에도 유망 기업 대상 투자 유치 활동을 통해 ‘평년작’은 유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씨에이미디어그룹.jpg

9AD6D680A79BD1E757A20725F724077F_1.jpg

칠장주광고(칼라).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