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구름많음18.2℃
  • 구름많음백령도22.2℃
  • 흐림북강릉17.7℃
  • 구름많음서울23.8℃
  • 구름많음인천24.5℃
  • 흐림울릉도18.5℃
  • 구름조금수원24.7℃
  • 흐림청주24.9℃
  • 구름많음대전25.1℃
  • 구름많음안동22.3℃
  • 흐림포항20.3℃
  • 흐림대구21.3℃
  • 흐림전주23.7℃
  • 비울산20.1℃
  • 흐림창원20.7℃
  • 흐림광주23.7℃
  • 구름많음부산20.9℃
  • 흐림목포23.2℃
  • 구름많음여수20.7℃
  • 비흑산도20.5℃
  • 흐림홍성(예)23.7℃
  • 비제주23.3℃
  • 비서귀포22.4℃
구급대원 폭행사범 ‘관용 없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구급대원 폭행사범 ‘관용 없다’

논산소방서, CCTV 설치 등 구급대원 폭행사범 강력 대응 밝혀

[논산일보] 논산소방서(서장 이동우)는 구급대원의 현장출동 업무 수행 중 폭언 및 폭행을 당하는 사례가 아직도 발생하고 있어 이에 강력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에 소방서는 구급차 내외부에 CCTV를 설치하고 촬영 장비(웨어러블 캠)를 구급대원이 휴대하여 폭행증거를 확보하고 있으며, 소방특별사법경찰관리에 의한 엄정한 수사 및 사법처리와 심리상담 지원 등 폭행피해 구급대원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

 

한편 지난 2018년 12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소방기본법 제50조에 의거, 출동한 소방대원에게 폭행 또는 협박을 행사하여 화재 진압, 인명 구조, 구급 활동을 방해한 자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 등 엄중하게 처벌받게 된다.

 

소방서 사법업무 담당자는 “구급대원 폭행에 대비하여 24시간 상시 비상출동체제를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씨에이미디어그룹.jpg

9AD6D680A79BD1E757A20725F724077F_1.jpg

칠장주광고(칼라).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