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구름많음18.2℃
  • 구름많음백령도22.2℃
  • 흐림북강릉17.7℃
  • 구름많음서울23.8℃
  • 구름많음인천24.5℃
  • 흐림울릉도18.5℃
  • 구름조금수원24.7℃
  • 흐림청주24.9℃
  • 구름많음대전25.1℃
  • 구름많음안동22.3℃
  • 흐림포항20.3℃
  • 흐림대구21.3℃
  • 흐림전주23.7℃
  • 비울산20.1℃
  • 흐림창원20.7℃
  • 흐림광주23.7℃
  • 구름많음부산20.9℃
  • 흐림목포23.2℃
  • 구름많음여수20.7℃
  • 비흑산도20.5℃
  • 흐림홍성(예)23.7℃
  • 비제주23.3℃
  • 비서귀포22.4℃
와초 박범신과 함께하는 '전국고교 백일장' 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와초 박범신과 함께하는 '전국고교 백일장' 개최

[논산일보]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16일 건양대학교 인문학과 1층 강당에서 제7회 와초 박범신 문학제, 제5회 와초 박범신 문학포럼 및 전국 고교 백일장을 개최한다.

 

올해 일곱 번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박범신 작가의 문학적 업적을 기리고, 문학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해 기획된 문학 축제라 할 수 있다.

 

이번 문학제에서는 박범신 작가의 <더러운 책상>작품을 라디오 프로그램 형식으로 관객과 함께 만들어갈 예정이며, 이어지는 박범신 작가의 특강을 통해 작가와 독자 간 소통하는 시간을 가진다.

 

‘박범신 문학의 현재성’을 주제로 펼쳐질 문학포럼에서는 박아르마(건양대 교수)를 좌장으로 권 온(문학평론가), 임승훈(소설가)이 발표를, 이재훈(건양대 교수), 백가흠(소설가, 계명대 교수)등이 토론자로 참석해 박범신 작가와 함께 80여 분에 걸쳐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또한 본 행사에 앞서 오후 12시30분부터 진행되는 전국 고교 백일장은 전국 고등학교 재학생 및 해당 연령 청소년을 대상으로 시와 산문 부문으로 나눠 치러진다.

 

심사를 거쳐 ▲대상 1명(상금 100만원) ▲최우수상 부문별 1명 (상금 50만원) ▲우수상 부문별 2명(상금 30만원) ▲장려상 부문별 3명(상금 10만원) ▲지도교사상 1명(상장, 도서)을 시상할 계획이다.

 

행사관련 자세한 사항은 건양대학교 박범신 문학콘텐츠연구소(☎041-730-5517)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박범신 작가는 논산 연무 출생으로 197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 소설 ‘여름의 잔해’가 당선되면서 작품 활동을 시작, ‘아침에 날린 풍선’, ‘죽음보다 깊은 잠’, ‘불꽃놀이’, ‘침묵의 집’등 왕성한 창작활동을 전개하며, 대한민국문학상, 김동리문학상, 만해문학상, 대산 문학상 등을 수상한 대한민국 대표 작가다.

 

씨에이미디어그룹.jpg

9AD6D680A79BD1E757A20725F724077F_1.jpg

칠장주광고(칼라).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