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구름많음22.4℃
  • 구름많음백령도18.8℃
  • 비북강릉20.6℃
  • 구름많음서울22.5℃
  • 구름많음인천21.9℃
  • 안개울릉도20.5℃
  • 구름많음수원23.1℃
  • 구름많음청주24.5℃
  • 구름많음대전25.3℃
  • 구름조금안동22.8℃
  • 구름조금포항21.7℃
  • 구름많음대구23.6℃
  • 구름많음전주24.0℃
  • 구름조금울산22.5℃
  • 박무창원22.5℃
  • 흐림광주22.7℃
  • 박무부산21.8℃
  • 박무목포21.9℃
  • 박무여수22.1℃
  • 흐림흑산도21.0℃
  • 구름많음홍성(예)22.0℃
  • 박무제주23.2℃
  • 박무서귀포22.0℃
충남교육청, 도내 유·초·중·고 개학 23일로 연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 도내 유·초·중·고 개학 23일로 연기

20200303 개학 연기에 따른 현장 점검과 격려3.jpg

 

[논산일보] 충남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도내 유·초·중·고·특수학교 등 모든 학교의 신학기 개학을 23일로 2주일 추가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에 김지철 교육감은 3일, 개학을 추가 연기하면서 발생하는 학교의 어려움을 파악해 지원방안을 마련하고 교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학습지도와 돌봄 운영을 위한 현장 방문을 시행했다.
 
먼저 충남교육청연구정보원을 방문해 가정에서도 자율학습이 가능하도록 온라인 학습콘텐츠(e-학습터)를 제공하는 시스템을 점검하고, 휴업 기간 중 학습결손을 최소화하도록 당부했다. 현재 e-학습터에서는 학교수업에서 배우는 내용과 동일한 내용의 학습 동영상과 평가문항 자료들이 초1~중3 학년 국어, 사회, 수학, 과학, 영어를 중심으로 제공되고 있다.
 
또한, 홍성지역 내포초등학교에서 운영하는 긴급돌봄 현장을 방문해 돌봄 업무에 참여하고 있는 교직원의 애로사항을 듣고, 노고를 격려했다. 긴급돌봄은 올해 신입생과 재학생을 대상으로 학생과 교직원의 건강 안전이 담보되는 환경에서 제공함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학교에서는 교직원이 참가하는 긴급돌봄 운영 대응체계를 구축해 학부모의 수요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김지철 교육감은 “긴급돌봄은 학교를 정상적으로 운영할 수 없는 상황에서 돌봄전담사들과 교원의 노력과 희생정신 속에 이뤄지고 있다”며 교직원에게 거듭 감사의 뜻을 밝히며, “수요조사에 참여하지 못했더라도 돌봄이 꼭 필요한 학생은 학교에서 추가로 수용하고 있으므로 희망하는 가정은 학교에 연락을 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씨에이미디어그룹.jpg

9AD6D680A79BD1E757A20725F724077F_1.jpg

칠장주광고(칼라).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